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본문
열기/닫기
본문

보도자료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밴드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제목
2024년, 청년 8만 명 이상에게 일경험 제공
등록일
2024-02-07 
조회
783 
- 2월 7일(수) 제4차 일경험 정책협의회 개최 
- 중앙행정기관 및 공공기관 인턴 2만7천명, 민간 4만8천명 등 일경험 지원


고용노동부(장관 이정식)는 2월 7일(수) 14:00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4차 일경험 정책협의회에서 「미래내일 일경험 지원 사업」의 2023년 성과를 점검하고 향후 추진계획을 밝혔다. 이번 협의회에서는 「미래내일 일경험 지원 사업」 외에도 중앙행정기관(국조실) 및 공공기관 청년인턴(기재부), 해외일경험(외교부) 추진 성과와 향후 계획을 논의했다. 일경험 정책협의회는 정부의 청년 일경험 지원제도를 총괄하고 조정하기 위해 2023년부터 운영 중이다.
 
2023년 새로 도입한 중앙행정기관 청년인턴은 올해 참여 인원을 5천명으로 늘리는(작년 2천명) 한편, 단기형(2∼3개월)을 신설하여 방학 기간 등을 활용할 수 있도록 청년의 선택 폭을 늘렸다. 공공기관 인턴은 올해 총 2.2만명을 채용하도록 추진하며, 공공기관 경영평가에도 청년인턴의 정규직 연계 노력을 반영할 예정이다. 또한, 청년들의 글로벌 역량 강화를 위해 해외일경험 기회도 5,300명으로 확대한다.
 
또한, 고용노동부는 작년 청년(2만 6천여 명) 및 기업(1,800개소)의 만족도가 높았던 「미래내일 일경험 지원사업」의 지원 규모를 대폭 확대하여 청년 4.8만 명에게 일경험 기회를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권역별 일경험 지원센터」 6개소를 신규 개설하여 지역 청년들의 접근성을 높이고, 연고지가 아닌 다른 지역 소재 기업 일경험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청년에게는 체류비 일부(1주당 5만 원)도 추가 지원한다.
  
이현옥 청년고용정책관은 “정부는 진로 탐색과 직무능력 향상을 희망하는 청년들이 현장의 생생한 일경험 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미래내일 일경험 지원 사업」 규모를 대폭 확대했다”고 밝히며, “양질의 일경험 기회가 제공될 수 있도록 일경험 정책협의회를 통해 부처 협력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문  의:  청년취업지원과  강석원(044-202-7458)
첨부
  • 2.7 제4차 일경험 정책협의회 개최(청년취업지원과).hwpx 2.7 제4차 일경험 정책협의회 개최(청년취업지원과).hwpx 다운로드 2.7 제4차 일경험 정책협의회 개최(청년취업지원과).hwpx 미리보기
  • 2.7 제4차 일경험 정책협의회 개최(청년취업지원과).pdf 2.7 제4차 일경험 정책협의회 개최(청년취업지원과).pdf 다운로드